윤석열-이재명 0.5%p 초접전, 국민의힘-민주당도 0.4%p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인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2일 다시 나왔다. 지난 18일 4자 가상대결 결과 1%p 격차로 좁혀졌던 전국지표조사(NBS) 결과(관련기사 : 윤석열 36% – 이재명 35%… 일주일만에 오차범위 내 접전으로 http://omn.kr/1w2hv) 이후 두 번째의 오… 기사 더보기

청와대 “문 대통령의 자화자찬? 근거 갖고 반박하라”

22일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야당이 전날(21일) 진행된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을 ‘자화자찬’이라고 비판한 것을 두고 “우리 국민이 이룬 성취까지 폄훼하는 수준까지는 안 된다”면서 “근거를 가지고 반박하라”고 지적했다.박 수석은 이날 오전 CBS라디오 에 출연해 “야당의 비판은… 기사 더보기

올해 종부세, 다주택자·법인 늘고 1주택자 줄었다

올해 주택분 종합부동산세 납부 고지가 시작된 가운데 다주택자와 법인의 종부세 부담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기획재정부는 22일 “올해 종부세 고지를 받은 인원은 총 94만7000명으로, 이들이 부담하게 될 세액은 약 5조7000억원”이라고 밝혔다. 부동산 가격 폭등, 다주택자 종부세율 인상 등의 영향으로 종부세 … 기사 더보기

내리갈굼… 거기엔 좀비 같은 전염성이 있다

폭력의 얼굴은 특별하지 않다. 누구나 폭력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폭력이 무서운 까닭은 가해자를 더욱 잔혹한 가해자로 만드는 것을 넘어, 평범한 이를 가해자로 만들고, 심지어 피해자까지 가해자로 만드는 그 속성 때문이다. 폭력은 폐쇄적인 곳에서 더욱 활개를 친다. ‘감출 수 있다’ 혹은 ‘알리기 어렵다’는 작은 낌… 기사 더보기

청소년 지도자 88% “청소년 업무, 여가부에서 빼 달라”

여성가족부(아래 여가부)가 담당하고 있는 ‘국가 청소년 업무’를 빼서 청소년청을 만들거나 교육부 등에 이관해야 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청소년정책연대는 “청소년(109명)과 청소년 지도자(1194명) 1303명을 대상으로 지난 11월 10일부터 8일간 ‘청소년 업무 전담 중앙부처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 현재와 같… 기사 더보기

‘배임 공범’ 김만배·남욱 기소, 곽상도 ’50억 클럽’은 “수사중”

최소 651억 원의 택지개발 배당 이익과 최소 1176억 원의 시행 이익. 서울중앙지검 대장동 사건 전담수사팀(팀장 김태훈 4차장검사)이 22일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전 머니투데이 기자와 천화동인 4호 소유주 남욱 변호사를 재판에 넘기며 추정한 이들의 배임 규모다. 이 중 성남도시개발공사가 입은 시… 기사 더보기

‘과학기술학’을 만난 여성 과학자 4명의 3년

과학·테크놀로지 역사가 다나 해러웨이는 자신의 책 를 통해 “오늘날의 실험적 생활방식을 목격하고 자신이 목격한 내용에 책임을 지면서, 자신의 영향력 및 권력뿐 아니라 한계까지 인식하는 존재”를 ‘겸손한 목격자’로 정의했다.이 책의 제목을 오마주한 은 철새, 프리모관… 기사 더보기

“집회 금지하면서, 야구장 수만 명 ‘치맥응원’은 괜찮나?”

“야구장과 축구장에서 수만 명이 모여 치맥 먹으며 응원하는 건 괜찮고 노동자들이 방역수칙 지켜가며 집회하는 건 위험한 일인가?”22일 서울시청 광장에서 열린 ‘공공운수사회서비스노동자의 총궐기, 광장을 열어라’ 기자회견에 참석한 박석운 한국진보연대 상임공동대표는 강한 어조로 정부의 ‘집회금지’ 정책을 비판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