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모탑 못 간 윤석열 “5.18, 헌법에 반드시 올라가야”

“5월 영령들 (앞에) 분향하고 참배하면 좋았을 텐데, 분향은 못 했지만 사과하고 참배할 수 있던 것은 다행이라 생각합니다.”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5.18민중항쟁추모탑을 먼발치에서 바라볼 수밖에 없었다. 10일 오후 4시18분께 광주 국립 5.18민주묘지를 찾은 윤 후보는 참배를 위해 추모탑까지 이동을 시도했다. 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