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이고 또 죽이고… 갈매기섬에서 벌어진 일

전남 해남군 송지면엔 땅끝마을이 있다. 요즘은 좀 뜸하지만 그래도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그리고 이곳과 진도 사이에는 갈매기섬(갈명도)이라는 무인도가 있다. 송지면 주민들의 끔찍한 죽음이 있었던 곳이다. 갈매기섬을 찾아가는 건 쉽지 않았다. 무인도다 보니 배를 따로 빌려야 했고, 무엇보다 날씨가 도와주지 않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