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王’자 개명으로 확전…”홍준표 개명? 김건희 개명 풀어봐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가 손바닥에 적은 ‘임금 왕(王)’자에서 불거진 논란이 ‘개명’ 논란으로 번졌다. 연일 공세를 퍼붓고 있는 같은 당 홍준표 후보를 향해 윤 후보 측이 “원래 ‘홍판표’였던 홍준표 후보의 현재 이름은 역술인이 지어준 것이라는 걸 홍 후보는 잊었나”라며 역공을 펼친 것. 그러자 홍 후보 측은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