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공원에서 벌어진 끔찍한 사건… 동물혐오 잔혹사

“훠어이, 저리 가! 개를 데리고 돌아다니면서 더럽게 여기저기 똥싸놓고! 저리 돌아서 가!” 지난 주말 반려견을 산책시키던 중 머리 위에서 고성이 들렸다. 위를 쳐다보니 대로변 상가건물 2층에서 한 중년 여성이 창문 밖으로 화분삽을 흔들며 나에게 고함을 치고 있었다. 처음 당하는 일도 아니기에, 이럴 때를 대비해 손…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