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택트 시대의 도래? 아직 ‘키오스크’도 버거운데…

“이거 어떻게 쓰는 거야? 내가 왜 억지로 이걸 써야 해? 이건 강요야.”2G 핸드폰의 서비스가 종료된다고 통보되고 모든 사람들이 선택의 여지 없이 스마트폰으로 바꿔야 하는 상황이 되었을 때, 부모님께서 처음 스마트폰을 써보시며 한 말이다.터치, 슬라이드, 지문 인식. 신세대에게는 엄청난 편리함을 가져다 준 혁신적…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