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만 3~5세 유아, 무상의무교육으로”

“아이들의 ‘출발점 교육’을 국가가 책임지겠다. 고등학교만 나와도 괜찮은 사회를 만들겠다.”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가 9일 밝힌 ‘국가가 책임지는 미래형 맞춤교육’ 공약의 핵심 기조다. 그는 이날 오전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 만 3~5세 유아학교 무상의무교육 ▲ 초·중·고 한 반 20명 책임교육 ▲ 서울대…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