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어린이 사망교통사고 현장 가보니… “여전히 위태위태”

지난 11월 25일 충남 당진시 탑동초등학교 앞에서는 등교 중이던 어린이가 덤프트럭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발생 10여 일이 지났지만 탑동초 학부모들은 문제점이 여전히 해결되지 않았다고 지적한다. 10일 기자가 직접 당진시 탑동초 앞 사거리를 찾았다. 사고 발생 지점은 탑동사거리에서 당진시 고대면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