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정치는 질색” 윤석열 발언은 쇼였나?

“제 아내는 (저한테) 정치할 거면 가정법원에 가서 이혼도장 찍고 하라고 했다.” (2021년 7월 26일 <문화일보> 인터뷰) “아내가 아주 질색했다. 정치할 거면 가정법원가서 도장찍자고 하더라.” (2021년 12월 3일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출연)”영부인이라는 말은 쓰지 맙시다. (아내의 선거 중 등판) 계획은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