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비극적 죽음, 정조가 유독 탄식한 까닭

개혁군주 정조를 다루는 MBC <옷소매 붉은 끝동>은 2007년 MBC <이산>과 비슷한 데가 있다. 여성 주인공이 ‘홍 반장’ 같은 역할을 한다는 점이 그중 하나다. 여자 주인공 성덕임(이세영 분)은 세손인 정조(이준호 분)가 위기에 부딪힐 때마다 ‘어디선가 누군가에 무슨 일이 생기면 틀림없이 나타난다는 홍반장’…

기사 더보기